MEMBER LOGINl 회원가입

 
Auto 비번분실
신앙생활
 Bible
신약성경 이어쓰기
 
작성자 박민숙
작성일 2018-11-08 08:22
세례명 크리스티나
상태 완료
ㆍ추천: 0  ㆍ조회: 7      
마르코 복음서 6장 1절~56절


    나자렛에서 무시를 당하시다
 1  예수님께서 그곳을 떠나 고향으로 가셨는데 제자들도 그분을 따라갔다.
 2  안식일이 되자 예수님께서는 회당에서 가르치기 시작하셨다. 많은 이가 듣고는 놀라서 이렇게 말하였다. "저 사
     람이 어디서 저 모든 것을 얻었을까? 저런 지혜를 어디서 받았을까? 그의 손에서 저런 기적들이 일어나다니!
 3  저 사람은 목수로서 마리아의 아들이며, 야고보, 요세, 유다, 시몬과 함께 형제 간이 아닌가? 그의 누이들도 우
     리와 함께 여기에 살고 있지 않는가?" 그러면서 그들은  그분을 못마땅하게 여겼다.
 4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예언자는 어디에서나 존경받지만 고향과 친척과 집안에서 만은 존경받
     지 못한다."
 5  그리하여 예수님께서는 그곳에서 몇몇 병자에게 손을 얹어서 병을 고쳐 주시는 것밖에는 아무런 기적도 일으키
     실 수 없었다.
 6  그리고 그들이 믿지 않ㅇ는 것에 놀라웠다.




     열두 제자를 파견하시다
     예수님께서는 여러 마을을 두루 돌아다니며 가르치셨다.
 7 그리고 열두 제자를 부르시어 더러운 영들에 대한 권한을 주시고 둘씩 짝지어 파견하기 시작하셨다.
 8  그러면서 길을 떠날 때에 지파이 외에는 아무 것도, 빵도 여행 보따리도 전대에 돈도 가져가지 말라고 명령하시
     고,
 9  신발은 신되 옷도 두 벌은 껴입지 말라고 이르셨다.
10  그리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어디에서나 어떤 집에 들어가거든 그 고장을 떠날 때까지 그 집에 머물러라.
11  또한 어는 곳에든 너희를 받아들이지 않고 너희 말도 듣지 않으면, 그곳을 떠날 때에 그들에게 보이는 증거로 너
     희 발밑의 먼지를 털어 버려라."
12  그리하여 제자들은 떠나가서, 회개하라고 선포하였다.
13  그리고 많은 마귀를 쫓아내고 많은 병자에게 기름을 부어 병을 고쳐 주었다.


     헤로데가 예수님의 소문을 듣다
14  예수님의 이름이 널리 알려져 마침내 헤로데 임금도 소문을 듣게 되었다. 사람들은 "세례자 요한이 죽은 이들 가
     운데에서 되살아난 것이다. 그러니 그에게서 그런 기적의 힘이 일어나지." 하고 말하였다.
15  그러나 어떤 이들은 "그는 엘리야다." 하는가 하면, 또 어떤 이들은 "옛 예언자들과 같은 예언자다." 하는가 하면,
     또 어떤 이들은 "옛 예언자들과 같은 예언자다." 하였다.
16  헤로데는 이러한 소문을 듣고, "내가 목을 벤 그 요한이 되살아났구나." 하고 말하였다.


     세례자 요한의 죽음
17  이 헤로데는 사람을 보내어 요한을 붙잡아 감옥에 몪어 둔 일이 있었다. 그의 동생 필리포수의 아내 헤로디아 때
     문이었는데, 헤로데가 이 여자와 혼인하였던 것이다.
18  그래서 요한은 헤로데에게, "동생의 아내를 차지하는 것은 옳지 않습니다." 하고 여러 차례 말하였다.
19  헤로디아는 요한에게 양심을 품고 그를 죽이려고 하였으나 뜻을 이루지 못하였다.
20  헤로데가 요한을 의롭고 거룩한 사람으로 알고 그를 두려워하며 보호해 주었을 뿐만 아니라, 그이 말을 들을 때
     에 몹시 당황해하면서도 기꺼이 듣곤 하였기 때무니다.
21  그런데 좋은 기회가 왔다. 헤로데가 자기 생일에 고관들과 무관들과 갈릴래아의 유지들을 청하여 잔치를 베풀었
     다.
22  그 자리에 헤로디아의 딸이 들어가 춤을 추어, 헤로데와 그의 손님들을 즐겁게 하였다. 그래서 임금은 그 소녀에
     게, "무엇이든 원하는 것을 나에게 청하여라. 너에게 주겠다." 하고 말할 뿐만 아니라,
23  "네가 청하는 것은 무엇이든, 내 왕국의 절반만이라도 너에게 주겠다." 하고 굳게 맹세까지 하였다.
24  소녀가 나가서 자기 어머니에게 "무엇을 청할까요?" 하자, 그 여자는 "세례자 요한의 머리를 요구하여라." 하고 일
     렀다.
25  소녀는 곧 서둘러 임금에게 가서, "당장 세례자 요한의 머리를 쟁반에 담아 저에게 주시기를 바랍니다." 하고 청
     하였다.
26  임금은 몹시 괴로웠지만, 맹세까지 하였고 또 손님들 앞이라 그의 청을 물리치고 싶지 않았다.
27  그래서 임금은 곧 경비병을 보내며, 요한의 머리를 가져오라고 명령하였다. 경비병이 물러가 감옥에서 요한의 목
     을 베여,
28  머리를 쟁반에 담아다가 소녀에게 주자, 소녀는 그것을 자기 어머니에게 주었다.
29  그 뒤에 요한의 제자들이 소문을 듣고 가서, 그의 주검을 거두어 무덤에 모셨다.


     오천 명을 먹이시다
30  사도들이 예수님께 모여와, 제자들이 한 일과 가르친 것을 다 보고하였다.
31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너희는 따로 외딴곳으로 가서 좀 쉬어라." 하고 말씀하셨다. 오고 가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 음식을 먹을 겨를조차 없었던 것이다.
32  그래서 그들은 따로 배를 타고 외딴곳으로 떠나갔다.
33  그러자 많은 사람이 그들이 떠나는 것을 보고, 모든 고을에서 나와 육로로 함께 달려가 그들보다 먼저 그곳에 다
     다랐다.
34  예수님께서는 배에서 내리시어 많은 군중을 보시고 가엾은 마음이 드셨다. 그들이 목자 없는 양들 같았기 때문
     이다. 그래서 그들에게 많은 것을 가르쳐 주기 시작하였다.
35  어느덧 늦은 시간이 되자 제자들이 예수님께 다가와 말하였다. "여기는 외딴곳이고 시간도 이미 늦었습니다.
36  그러니 저들을 돌려보내시어, 주변 촌락이나 마을로 가서 스스로 먹을 것을 사게 하십시오."
37  예수님께서 "너희가 그들에게 먹을 것을 주어라." 하고 이르시니, 제자들은 "그러면 저희가가 가서 빵을 이백 데
     나리온어치나 사다가 그들을 먹이라는 말씀입니까?" 하고 물었다.
38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너희에게 빵이 몇 개나 있느냐? 가서 보아라." 하고 이르셨다. 그들이 알아보고서, "빵 다
     석 개, 그리고 물고기 두 마리가 있습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39  예수님께서는 제자들에게 명령하시어, 모두 푸른 풀밭에 한 무리씩 어울려 자리 잡게 하셨다.
40  그래서 사람들은 백 명씩 또는 쉰 명씩 떼를 지어 자리를 잡았다.
41  예수님께서는 빵 다섯 개와 물고기 두 마리를 손에 들고 하늘을 우러러 찬미를 드리신 다음 빵을 떼어 제자들에
     게 주시며, 사람들에게 나누어 주도록 하셨다. 물고기 두 마리도 모든 사람에게 나누어 주셨다.
42  사람들은 모두 배불리 먹었다.
43  그리고 남은 빵 조각과 물고리를 모으니 열두 광주리에 가득 찼다.
44  빵을 먹은 사람은 장정만도 오천 명이었다.


     물 위를 걸으시다
45  예수님께서는 곧 제자들을 재촉하시어 배를 타고 건너편 벳사이다로 먼저 가게 하시고, 그동안에 당신께서는 군
     중을 돌려보내셨다.
46  그들과 작별하신 뒤에 예수님께서는 기도하시려고 산에 가셨다.
47  저녁이 되었을 때, 배는 호수 한가운데에 있었고 예수님께서는 혼자 뭍에 계셨다.
48  마침 맞바람이 불어 노를 젓느라고 애를 쓰는 제자들을 보시고, 예수님께서는 새벽녘에 호수 위를 걸으시어 그들
     쪽으로 가셨다. 그분께서는 그들 곁을 지나가려고 하셨다.
49  제자들은 예수님께서 호수 위를 걸으시는 것을 보고, 유령인줄로 생각하며 비명을 질렀다.
50  모두 그분을 보고 겁에 질렸던 것이다. 예수님께서는 곧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용기를 내어라. 나다. 두려워하지
     마라."
51  그러고 나서 그들이 탄 배에 오르시니 바람이 멎었다. 그들은 모두 놀라 넋을 일었다.
52  그들은 빵의 기적을 깨닫지 못하고 오히려 마음이 완고해졌던 것이다.


     겐네사렛에서 병자들을  고치시다
53  그들은 호수를 건너 겐네사렛 땅에 이르러 배를 대었다.
54  그들이 배에서 내리자 사람들은 곧 예수님을 알아보고,
55  그 지방을 두루 뛰어다니며 병든 이들을 들것에 눕혀, 그분께서 계시다는 곳마다 데려오기 시작하였다.
56  그리하여 마을이든 고을이든 촌락이든 예수님께서 들아기가만 하시면, 장터에 병자들을 데려다 놓고 그 옷자락
      술에 그들이 손이라도 대게 해 주십사고 청하였다. 과연 그것에 손을 댄 사람마다 구원을 받았다.

   
윗글 마르코 복음서 7장 1절~37절
아래글 마르코 복음서 5장 1절~43절
번호 상태     글 제 목  작성자 세례명 작성일 조회
완료 성경 이어쓰기 도움말(꼭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관리자 2009/02/19 995
7088 완료 요한 복음서 1장 1절~51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5 5
7087 예약 루카 복음서 24장 1절~53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4
7086 예약 루카 복음서 23장 1절~56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3
7085 예약 루카 복음서 22장 1절~71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3
7084 예약 루카 복음서 21장 1절~38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2
7083 예약 루카 복음서 20장 1절~47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0
7082 예약 루카 복음서 19장 1절~48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0
7081 예약 루카 복음서 18장 1절~43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1
7080 완료 루카 복음서 17장 1절~37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3
12345678910,,,709
서울특별시 도봉구 방학3동 436-3 (우:132-023)
Tel : 3491-3131 / Fax : 3491-8703
Copyright ⓒ 2009 Banghak-dong Catholic Church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