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MBER LOGINl 회원가입

 
Auto 비번분실
신앙생활
 Bible
신약성경 이어쓰기
 
작성자 박민숙
작성일 2018-11-09 10:17
세례명 크리스티나
상태 완료
ㆍ추천: 0  ㆍ조회: 2      
마르코 복음서 7장 1절~37절


     조상들의 전통에 관한 논쟁
 1  예루살렘에서 온 바리사이들과 율법 학자 몇 사람이 예수님께 몰려왔다가,
 2  그분의 제자 몇 사람이 더러운 손으로, 곧 씻지 않은 손으로 음식을 먹는 것을 보았다.
 3  본디 바리사이뿐만 아니라 모든 유다인은 조상들의 전통을 지켜, 한 움큼의 물로 손을 씻지 않고서능 음식을 먹지
     않으며,
 4  장터에서 돌아온 뒤에 몸을 씻지 않고서는 음식을 먹지 않는다. 이 밖에도 지켜야 할 관습이 많은데, 잔이나 단지
     나 놋그릇이나 침상을 씻는 일들이다.
 5  그래서 바리사이들과 율벅 학자들이 예수님께 물었다. "어째서 선생님의 제자들은 조상들의 전통을 따르지 않고,
     더러운 손으로 음식을 먹습니까?"
 6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이사야가 너희 위선자들을 두고 옳게 예언하였다. 성경에 이렇게 기록되어 있다.
             '이 백성이 입술로는 나를 공경하지만
             그 마음은 내게서 멀리 떠나 있다.
 7           그들은 사람의 규정을 교리로 가르치며
             나를 헛되이 섬긴다.'
 8  너희는 하느님의 계명을 버리고 사람의 전통을 지키는 것이다."
 9  또 이어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너희는 너희의 전통을 고수하려고 하느님의 계명을 잘도 저벌힌다.
10  모세는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하여라.'  그리고 아버지나 어머니를 욕하는 자는 사형을 받아야 한다.' 고 말하
     였다.
11  그런데 너희는 누가 아버지나 어머니에게 '제가 드릴 공양은 코르반, 곧 하느님께 바치는 예물입니다.' 하고 말
     하면  된다고 한다.
12  그러면서 아버지나 어머니에게 더 이상 아무것도 해 드리지 못하게 한다.
13  너희는 이렇게 너희가 전하는 전통으로 하느님의 말씀을 폐기하는 것이다. 너희는 이런 짓들을 많이 한다."
14  그러고 나서 예수님께서는 다시 군중을 가까이 불러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너희는 모두 내 말을 듣고 깨달아라.
15  사람 밖에서 몸 안으로 들어가 그를 더럽힐 수 있는 것은 하나도 없다. 오히려 사람에게서 나오는 것이 그를 더
(16)럽힌다."
17  예수님께서 군중울 떠나 집에 들어가시자, 제자들이 그 비유의 뜻을 물었다.
18  예수님께서 그들에 대답하셨다. "너희도 그토록 깨닫지 못하느냐? 밖에서 사람 안으로 들어가는 것은 무엇이든
     그를 더럽힐 수 없다는 것을 알아듣지 못하느냐?
19  그것이 마음 속으로 들어가지 않고 배 속으로 들어갔다가 뒷간으로 나가기 때문이다." 예수님께서는 이렇게 모든
     음식이 깨끗하다고 밝히신 것이다.
20  또 이어서 말씀하셨다. "사람에게서 나오는 것, 그것이 사람을 더럽힌다.
21  안에서 곧 사람의 마음에서 나쁜 생각들, 불륜, 도둑질, 살인,
22  간음, 탐욕, 악의, 사기, 방탕, 시기, 중상, 교만, 어리석음이 나온다.
23  이런 악한 것들이 모두 안에서 나와 사람을 더럽힌다."


     시리아 페니키아 여자의 믿음
24  예수님께서 그곳을 떠나 티로 지역으로 가셨다. 그리고 어떤 집으로 들어가셨는데,  아무에게도 알려지기를 원하
     지 않으셨으나 결국 숨어 계실 수가 없었다.
25  더러운 영이 들린 딸을 둔 어떤 부인이 곧바로 예수님의 소문을 듣고 와서, 그분 발 앞에 엎드렸다.
26  그 부인은 이교도로서 시리아 페니키아 출신이었는데, 자기 딸에게서 마귀를 쫓아내 주십사고 그분께 청하였다.
27  예수님께서는 그 여자에게, "먼저 자녀들을 배불리 먹여야 한다. 자녀들의 빵을 집어 강아지들에게 던져 주는 것
     은 옳지 않다." 하고 말씀하셨다.
28  그러자 그 여자가, "주님, 그러나 상 아래에 있는 강아지들도 자식들이 떨어뜨린 부스러기는 먹습니다." 하고 응답
     하였다.
29  이에 예수님께서 그 여자에게 말씀하셨다. "네가 그렇게 말하니, 가 보아라, 마귀가 이미 네 딸에게서 나갔다."
30  그 여자가 집에 가서 보니, 아이는 침상에 누워 있고 마귀는 나가고 없었다.


     귀먹고 말 더듬는 이를 고치시다
31  예수님께서 다시 티로 지역을 떠나 시논을 거쳐, 데카폴리스 지역 한가운데를 가로질러 갈릴래아 호수로 돌아오
     셨다.
32  그러자 사람들이 귀먹고 말 더듬는 이를 예수님께 데리고 와서, 그에게 손을 얹어 주십사고 청하였다.
33  예수님께서는  그를 군중에게서 따러 데리고 나가셔서, 당신 손가락을 그의 두 귀에 넣으셨다가 침을 발라 그의
     혀에 손을 대셨다.
34  그리고 나서 하늘을 우러러 한숨을 내쉬신 다음, 그에게 "에파타!" 곧 열려라!" 하고 말씀하셨다.
35  그러자 곧바로 그의 귀가 열리고 묶인 혀가 풀려서 말을 제대로 하게 되었다.
36  예수님께서는 이 일을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라고 그들에게 분부하셨다. 그러나 그렇게 분부하실수록 그들은 더
     욱 더 널리 알렸다.
37  사람들은 더할 나위 없이 놀라서 말하였다. "저분이 하신 일은 모두 훌륭하다. 귀먹은 이들은 듣게 하시고 말못
     하는 이들은 말하게 하시는구나."
   
윗글 마르코 복음서 8장 1절~38절
아래글 마르코 복음서 6장 1절~56절
번호 상태     글 제 목  작성자 세례명 작성일 조회
완료 성경 이어쓰기 도움말(꼭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관리자 2009/02/19 995
7087 예약 루카 복음서 24장 1절~53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1
7086 예약 루카 복음서 23장 1절~56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0
7085 예약 루카 복음서 22장 1절~71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0
7084 예약 루카 복음서 21장 1절~38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1
7083 예약 루카 복음서 20장 1절~47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0
7082 예약 루카 복음서 19장 1절~48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0
7081 예약 루카 복음서 18장 1절~43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0
7080 예약 루카 복음서 17장 1절~37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0
7079 예약 루카 복음서 16장 1절~31절 박민숙 크리스티나 2018/11/14 0
12345678910,,,709
서울특별시 도봉구 방학3동 436-3 (우:132-023)
Tel : 3491-3131 / Fax : 3491-8703
Copyright ⓒ 2009 Banghak-dong Catholic Church All right reserved.